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  협회

의협, 준법진료 매뉴얼 전국 종합병원급 이상에 배포

윤혜진 기자yhj@healthi.kr 입력 : 2019-01-11 15:25  | 수정 : 2019-01-11 15:25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헬스앤라이프 윤혜진 기자] 대한의사협회는 11일 전국의 종합병원급 이상 의료기관에 '준법진료 매뉴얼 노동법령편'을 배포했다고 밝혔다.

 

의협이 11일 배포한 안전한 진료환경을 위한 준법진료 자료집.
자료=의협

준법진료 매뉴얼은 근로시간과 휴게시간, 임금과 수당 등에 대해 핵심 내용을 간추린 ‘노동법령편’과, 의료기관 내 무면허 의료행위 즉, 불법행위 금지 목록을 적시한 ‘의료기관내 무면허 의료행위 금지편’ 등 총 2편으로 구성돼 있다.

 

우선 이번에 배포한 노동법령편은 ▲직역별 적용 법령 ▲준법진료를 위한 노동법령 기준 ▲법 위반시 권리구제 ▲유의사항-준법진료와 쟁의행위 등 총 4개의 카테고리로 이뤄져 있으며, 각각의 역할과 상황에 맞게 준법진료를 실천할 수 있도록 상세히 설명돼 있다.

 

최대집 의협 회장은 “대부분의 주요 선진국들은 의사 1인이 하루 진료하는 환자 수와 근로시간을 제한하고 있다. 의사를 보호해 궁극적으로 환자와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보호하겠다는 취지"라며 "우리나라도 현행 실정법에 부합하면서 정확한 기준이 될 수 있는 준법진료 매뉴얼의 필요성이 대두돼 제작, 배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최 회장은 “준법진료 매뉴얼 노동법령편을 각 병원 해당 실무진에서 다시 한번 검토해 6월까진 진료현장에서 정착될 수 있도록 각 병원장들께서 적극 협조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올해 안에 준법진료의 완전한 정착을 통해 회원들의 정당한 권익을 보호하고 이를 바탕으로 국민과 환자의 건강과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성원과 지원을 부탁한다”고도 덧붙였다.

 

준법진료 매뉴얼 2편 의료기관 내 무면허 의료행위 금지 매뉴얼은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 특별위원회(공동위원장 이상형 서울대학교 보라매병원 신경외과 교수, 이승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에서 결과가 나오는 대로 작성해 배포할 예정이다.

 

yhj@healthi.kr

 

#준법진료 #의협 #매뉴얼 #배포 #최대집회장 #노동법령편 #헬스앤라이프 #윤혜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