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  의료인/병원

부천성모병원, 혈액형부적합 간이식·신장이식수술 성공

김성화 기자ksh2@healthi.kr 입력 : 2019-06-20 10:22  | 수정 : 2019-06-20 10:22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사진=부천성모병원

 

[헬스앤라이프 김성화 기자]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이 최근 혈액형부적합 간이식수술과 신장이식수술 모두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혈액형부적합 신장이식은 지난 3월 28일 시행된 수술이며 혈액형부적합 간이식은 지난 2일 수술을 마쳤다. 현대의학의 ‘꽃’이라 불릴 만큼 고난도의 수술인 이식수술 중에서도 이들 수술은 최고난도의 수술로 꼽힌다.

 

혈액형 부적합 이식수술은 일반적인 이식수술보다 의료진의 풍부한 경험이 뒷받침돼야 하며 신장내과 또는 소화기내과·마취과·병리과·진단검사의학과·영상의학과 등 여러 진료과와의 긴밀한 협업이 요구된다. 또 기증자에 대한 혈액형 항체를 없애기 위한 혈장교환술 및 거부 반응의 위험을 감시하기 위한 각종 검사를 원활히 진행할 수 있는 시스템도 필요하다.

 

부천성모병원은 지난 2014년 뇌사자 간이식, 생체 간이식 성공을 시작으로 2016년 뇌사자 신장이식, 2017년 생체 신장이식에 성공했다. 그리고 올해 간이식을 시작한지 5년, 신장이식을 시작한지 3년만에 혈액형부적합 간이식과 신장이식에 성공했다.

 

부천성모병원은 같은 해 간이식 시행 5년만인 현재 총 44건의 간이식수술을 성공했으며 2016년 신장이식 시행 3년만인 현재 19건의 신장이식수술을 성공시키는 등 단기간에 성과를 이루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만 간이식 8건, 신장이식 4건을 진행했다.

 

혈액형부적합 간이식수술을 집도한 나건형 간담췌외과 교수는 “장기이식은 수술 전 관리부터 최적화된 환자별 맞춤 치료를 위한 다학제 협진, 수술 후 감염관리 등 이식과 관련된 수많은 의료진이 노력으로 환자가 건강을 되찾게 되는 일”이라며 “앞으로도 부천성모병원 장기이식센터는 이식이 필요한 환자를 위해 환자별 맞춤 관리와 최적화된 수술을 제공하며 경기서부지역 거점 장기이식센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ksh2@healthi.kr
 

#헬스앤라이프 #김성화기자 #부천성모병원 #혈액형부적합 #간이식수술 #신장이식수술 #나건형 #간담췌외과 #간이식 #신장이식